보도자료

  • 담양경찰서
  • 알림공간보도자료
상세보기
광양경찰서, 22층 화재현장 할머니 업고 구조
작성자 광양경찰서운영자 등록일 2023-09-26 조회수 327
첨부파일 첨부파일 20230926121700421231.png   
지난 22일 새벽 1시경 광양시 광양읍 소재 00아파트에서 원인 불상의 화재가 발생했다.

주민의 신고로 출동한 광양경찰서 읍내지구대 박능현 순경은 계단을 오르내리며 각 세대별로 문을 두드리며 확인하던 중에 할머니가 대피를 못하고 계신다는 이웃의 말을 듣고 수색하여 거동이 불편한 80대 할머니를 발견, 주저없이 22층에서부터 1층까지 할머니를 업고 내려와서 안전하게 구조했다.

박능현 순경은 “무조건 안전하게 구조 해야겠다 생각뿐이었기에 할머니를 업는데 일말의 고민도 하지 않았다. 앞으로도 시민이 도움이 필요하다면 같은 결정을 주저하지 않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최병윤 서장은 “박 순경의 몸을 아끼지 않는 용기에 감사한 마음을 전하며 광양경찰은 언제나 시민의 입장에서 한 번 더 생각하고, ‘내 부모, 내 형제의 일이다’라는 마음가짐으로 시민의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구조된 할머니의 딸 a씨는 아파트 sns를 통해 “경찰관이 22층까지 뛰어와서 대피하라고 하시면서 저희 어머니를 업고 뜀박질을 하셨다. 직접 찾아가서 다시 한 번 감사인사를 드리고싶다”라며 경찰의 신속대응에 거듭 감사 의사를 밝혔다.

아파트 입주자대표 00씨는 “구조 뿐만 아니라 피해지원을 위해 가장 먼저 연락이 온 것도 경찰이였다. 다시 한 번 광양경찰서의 시민을 위한 노력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광양경찰서, 22층 화재현장 할머니 업고 구조


목록보기 수정 삭제

담당부서„œ :